본문 바로가기
Noticing...

레트로 감성과 나이키 스니커즈 (feat. 중국 소비자)

by 헨리맘 2020. 9. 30.
반응형

중학생 무렵인 듯한데 LA기어 농구화가 유행이었다. 평범한 운동화와 달리 목까지 올라오던 신발을 우린 신었고 그걸 우리끼리의 스타일이라 여기며 멋지게 생각하던 그런 시절이었다. 어쩌면 어린 시절 마케팅이 만들어낸 또래문화였을 수 있고, 지금 생각해보면 농구도 안 하며 친구들과 굳이 신고 벗기 불편한 농구화를 왜 신었던 건가 웃음도 난다. 

 

최근 나이키가 빈티지 스니커즈 매출로 인해 코로나 시기 큰 타격 없이 매출 성과를 올리며 건재를 과시했다고 한다. 코로나로 인해 경쟁 운동복 브랜드인 룰루레몬의 승승장구와 맞물려 나이키 스니커즈 역시 사람들의 소비욕을 자극했나 보다. 사람들은 점점 편안한 일상복으로 운동복을 찾고 관련 제품에 눈을 돌리는 소비 행태를 통해 수혜를 본 셈이다.

 

매출에 큰 기여를 한 두 제품이 모두 빈티지 스니커즈이다. 레트로 감성이라고 불리며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제품에 대해 소비자들이 갖는 애착은 제품 이상의 무언가 때문이다. 편안하고 익숙한 느낌과 아울러 좋은 시절에 대한 추억을 연상시켜주는 제품이기 때문일 듯 한데 사실 이런 제품을 내놓는 건 기업의 꿈이지만 쉬운 일은 아니다. 마케팅에 돈을 쏟아붓는다고 되는 일은 아닌데 역시 나이키가 대단하다 싶었다. 운동화 하면 바로 떠오르는 나이키 브랜드 이미지가 더욱 강하게 느껴졌다.

 

1982년 론칭된 나이키 에어포스 1(Nike's Air Force 1)은 Yahoo!life에 의하면 2020년 베스트셀링 넘버 1. 스티커즈이자 론칭 후 꾸준한 매출을 보인 효자상품이라 한다. 특히 최근 소셜미디어상 젊은층에게 영향력 있는 이들이 이 신발을 애용하는 모습을 공유해 더 인기를 끌었다고 한다. 젊은 여성층의 틱톡 신발이라 불린다고도 하는데, 맨날 틱톡을 보며 깔깔대는 아들을 생각하면 틱톡의 영향력이 꽤 크다는 걸 인정할 수밖에 없다. 아들 말로도 여자애들은 틱톡 스타들의 댄스를  많이본다 한다. 에어포스 1을 신고 댄스를 하면 더 춤이 잘 춰지는 건가 엉뚱한 생각이 들었다. 디자인은 지금 보기에도 무난하고 깔끔해 보였다.

 

 

 

나이키 에어포스 1 (사진 출처: Nike.com)

 

 

 

아울러 Forbes에 따르면 나이키의 이번 분기 매출 상승을 견인한 건 바로 중국 소비자의 씀씀이 덕이기도 했다. 1984년 론칭되었던 에어 조단(Air Jordans) 스니커즈가 최근 중국에서 대히트를 쳤는데 이는 ESPN에서 방영한 조단 다큐멘터리 "The Last Dance (더 라스트 댄스, 넷플릭스 방영 중)"의 덕이기도 하다. 

 

 

 

1998년 마이클 조던 경기 (사진 출처: WSJ.com)

 

 

 

문득 7년 전 중국에서 했던 소비자 조사 생각이 났다. 제품 개선점/신제품 아이디어를 얻기 위한 마케팅 조사였는데 그 대상이 최신 스마트폰 사용자들이었다. 보유 제품에 대해 대체 왜 선택한 건지 어떤 특장점이 좋은지를 질문하는데, 정말 한결같은 대답만 하는 소비자들을 보며 애먹었다.

 

그 한결같던 그들의 대답은 "신제품은 무조건 좋다. 그 이유는 세상에서 내가 제일 먼저 사용하기 때문이다."였다. 그럴 수 있지만 그런 이유만으로 보고서를 쓰기엔 어려워 좌담회 모더레이터를 시켜 이리저리 돌려 이유를 캐물었지만, 그 이상의 대답이 나오지 않았다. 특히 중산층 이상의 소비자였던 그들은 겉으로 보이는 걸 중시했는데 최신형 제품은 나오자마자 바로 써야 하며 그래야 유행에 뒤지지 않으며 첨단을 앞서가는 사람으로 보일 수 있어서라 했다. 적정 가격 포인트에 대해서도 다른 국가에 비해 더 고가인 걸 선호했다. 당시 조사는 북경 및 상해 지역에 한정되었고 일부만 본 것이니 중국의 많은 인구를 대표할 수 없다는 건 당연하다. 

 

 

 

상해 일끝내고 밤거리 어딘가 (Aug, 2013)

 

 

 

다만 레트로 제품에 대해 중국 소비자들이 그렇게 열광했다는 게 예전에 그들에게서 들었던 바와 사뭇 달라 과연 어떤 이유인지가 궁금했다. nike.com을 찾아보니 에어 조단 스니커즈는 에어포스 1에 비해 다소 고가였다. 대부분 USD150 전후로 가장 비싼 건 USD250 이나 되었다. 내 궁금증은 이내 해소가 되었다. 신상품인 클래식 에어 조단 스니커즈를 사러 매장 앞에 꽤 길게 줄선 중국 소비자들에게 농구계의 슈퍼스타 마이클 조던의 위력이 분명히 컸을 테지만, 고가 스니커즈가 주는 과시욕을 나이키가 적절히 마케팅한 게 아닐까 싶었다. 

 

(하지만 나이키 스니커즈가 대세라 해도 난 아디다스 스니커즈가 더 좋다. 나이키 보단 ㅋㅋ)

 

 

 

[소비자 조사 관련 이전 글]

 

 

샌프란시스코는 미국 소비자를 대변했을까?!

직장에서 하던 일이 마켓 리서치였다. 보통 신제품 출시 아이디어를 도출하거나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방향성을 얻고자 다양한 소비자 조사를 했다. 소비자 조사는 흔히 뉴스나 신문에서 봤던 ��

feelingmoments.tistory.com

 

 

 

[운동복 관련 이전 글]

 

 

스타일리쉬하고파, 운동복 말고 평상복!

아들이 미국에서 초등학교를 다니기 시작하고 처음 한 두 달간은 학교 로비에서 헨리를 기다렸다. 그때 내 모습을 생각해보면, 미국인들이 나를 참 특이하다고 생각했을 것 같아 지금도 웃음이

feelingmoments.tistory.com

 

 

반응형

댓글34

  • 21세기언니 2020.09.30 05:36 신고

    한국에 있었을 때는 운동화의 신상품에 관심이 많았는데, 독일 오니 운동화가 디자인이 한국보다 1년느리고 패션에 지출이 많아 보이지 않은 독일이라서 인지 저도 그 관심이 줄었는데, 역시 나이키죠! 나이키 운동화를 좀 살펴봐야 겠네요! +.+! 너무나도 흥미로운 얘기들이네요!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27 신고

      독일은 좀 유행에 둔감한 지역인가봐요~ 제가 생각해도 한국이 어느 나라보다도 패션트렌드에 제일 민감한 듯 해요 예쁜 제품들도 많고~ 나이키운동화 이번 기회에 한번 들여다보시죠^^

  • 짱구노리 2020.09.30 05:43 신고

    35년전쯤 미국의 지인이 나이키조던신발을 사다준적이 있었는데요.. 그때는 모양이 국내의 신발들하고 다르게 생겨서 창피해서 못신고 다녔는데 알고 보니 엄청 비싼 신발 이었습니다 T.T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28 신고

      ㅋㅋ 지금 똑같은 디자인이 팔리고 있는 거잖아요~ 레가시인가 모델은 이미 품절이더라구요 혹 그 모델 아니었을까요?!

  • Hi_Elly 2020.09.30 05:57 신고

    중국 소비자 조사에 대한 답변이 매우 흥미롭네요~ 심플하고 명쾌해요ㅋ 고가이니까, 신제품이니까ㅎㅎ 단순히 허세라고 치부해버리기엔 세계 경제를 책임져 주는 집단이라 그들의 생각은 참 중요한 것 같아요ㅋ 세계 곳곳의 이러한 중국의 영향력이 참 웃프네요~ㅋ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30 신고

      그들의 소비력은 대단하죠~ IT뿐 아니라 패션업계에서도 다 꽉 잡고 싶어하는 시장이니 말이죠!~ 명쾌하게 나같은 사람은 반드시 신제품만 써야해~ 했던 그들이 세계 경제를 팍팍 살릴 수 있게 다양하게 소비하면 좋겠어요^^

  • 레트로라 각광받고 환영받는건 나이키 이기떄문이지 않을까 싶어요 다른브랜드였다면 아무도 안샀겠죠..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31 신고

      맞아요! 나이키니까 가능한 거지, 지금 룰루레몬이 아무리 인기라 해도~ 30년전 레깅스가 유행이라면 살지는 의문이네요^^

  • 익명 2020.09.30 11:3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발목까지 오는 운동화 기억나네요. ㅋㅋㅋ
    중국인들의 소비 장악력은 꽤나 막강한 것 같습니다.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32 신고

      느림님도 신으셨군요~~ ㅋㅋ 전 나이키 레트로 스니커즈 듣자마자 생각나던 게 발목까지 오던 그 신발이더라구요^^

  • 정말 레트로가 유행되면서 옜날 디자인들도 값이 2-3배는 훌쩍 뛰더라구요 ㅠㅠ
    답글

  • dowra 2020.09.30 13:50 신고

    몇년전에 한국에서 조카가 왔었는데
    나이키운동화와 청바지를 많이 사가더라구요
    역시 유행을 따르는 젊은아이들이란 생각을 했었답니다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35 신고

      여기가 물건도 더 많고 한국은 게다가 같은 제품도 가격이 좀더 비싸서 미국에서 조카분들이 그렇게 사가셨을 듯 해요~ 저도 이젠 미국 물가에 익숙해졌지만 한국은 옷/신발 정말 비싸요 여기 비해 똑같은 것도 말이죠 ㅠㅠ

  • 튼튼이 아빠도 조던 운동화 매니아예요 연예할때 저한테 사줬었는데 제가 발이 아파서 꺽어 신었더니 ㅋㅋㅋ거품을 물었던 튼튼이아빠가 생각나네요 ㅋㅋㅋ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36 신고

      튼튼이아버님 조던 매니아세요~~!! ㅋ 저도 이전 동네에 운동화 매니아였던 분 있으셔요~ 다 모으시더라구요^^ 꺾어신으면 또 안되는 거군요~

  • KOS_ 2020.09.30 16:23 신고

    에어포스 무난하면서도 너무 예쁘죠~! ^.^
    포스팅 내용 잘 보고 좋아요 누르고 가겠습니다!
    답글

  • 잘 보고 갑니다 ㅎ 즐거운 한가위 보내세요
    답글

  •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행복하세요~~^^
    답글

  • 영숙이 2020.09.30 19:00 신고

    와우 다국적 직업군이시네요. 한국. 중국. 미국이면 뭐 ~ 중국인들을 어떻게 공략하느냐가 우리의 살길 중 하나입니다. ^^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38 신고

      예전에 그랬었죠~ 그땐 출장이 너무 많아 싫었는데 말이죠 ㅋㅋ 중국은 두번 정도 갔던 건데 인상적인 소비자들이었습니다^^

  • Jerry Jung 2020.09.30 21:24 신고

    LA기어 오랜만에 들어보네요^^
    답글

  • 멜랑쉬 2020.09.30 23:13 신고

    발목 높이 올라오던..기억나요.ㅋ
    별것도 아닌거 왜 그리 유행이었는지 참..^^*
    저도 한때 빈티지 스니커즈 참 좋아했어요.
    저는 다른 스포츠 브랜드꺼로..😋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48 신고

      그런 유행이 지나고 보면 참 촌스럽죠~ㅋㅋ 한때 이미 한국은 빈티지 스니커즈 유행이었군요^^ 저도 하나 사볼까 들여다 보다가 말았네요~

  • RunKing 2020.10.01 00:59 신고

    저는 요새 조던 덩크1 때문에 하루도 빠짐없이 매물검색중입니다.
    나이키에 대해 어렸을때는 관심이 별로 없었는데 나이드니깐 더 멋진거 같아요.
    출장은 조심히~ 나도 가고싶다, 유학을 중국천지에서 해서 입이 막 근질근질하네요.
    답글

    • 헨리맘 2020.10.01 05:50 신고

      조던 덩크1이 인기인가 보네요~ 잘 검색하셔서 꼭 손에 넣으시기 바랍니다^^ 오~런킹님 중국과 친분이 있으시네요~ 중국어 배웠었는데 다 까먹고~ 가끔 중국인들 지나가면 숫자만 알아듣더라구요 ㅋㅋ

  • 라즈베리꿈 2020.10.01 06:46 신고

    중국 소비자 파워가 너무 강해서 세계 유명 메이커 들도 그들의 입김에 흔들흔들 하는것 같네요. 구찌가 최근 화려해진것이 중국 소비자들 취향에 맞추느라 라는 이야기가 있듯이요. 일단 저도 요즘엔 왠지 레트로 감성 제품 보면 좋긴 좋더라고요. ^-^
    답글

    • 헨리맘 2020.10.01 23:24 신고

      구찌가 그래서 화려해졌던 거군요~ ㅋㅋ 그들의 큰손이 잘 움직여야 세계경제가 잘 돌아가니 빨리 경기가 전반적으로 회복되어야 할텐데 말이죠~ 레트로감성이 은근 매력이 있죠^^